경북대 졸업생들, 후배들에게 장학금 전달
경북대 졸업생들, 후배들에게 장학금 전달
  • 최진 기자
  • 승인 2018.10.18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졸업 50년주년 모교 방문·장학금 전달 전통 이어져

[대학저널 최진 기자] 경북대학교(총장 김상동) 의과대학 제36회 동기회(회장 권국현)가 졸업 50주년을 맞이해 18일 경북대 의과대학 중앙강당에서 모교 방문 행사인 ‘홈커밍데이’를 열고 장학금 6천5백만 원을 전달했다.

이번 행사에는 권국현 경북대 의과대학 제36회 동기회장을 포함한 졸업생 46명과 이종명 경북대 의과대학장, 강인구 경북대 의과대학 동창회장, 정호영 경북대병원장, 김시오 칠곡경북대병원장 등이 참석했다. 특히 미주지역에 거주하는 졸업생 7명도 부부동반으로 모교를 방문했다.

최연일 경북대 의과대학 제36회 동기회 미주지역회장은 “모교를 오랜만에 방문하니 학창 시절 나의 모습이 생각나 감개가 무량하다. 환경은 많이 달라졌지만 그때 예비 의사로서 다짐했던 우리의 마음과 지금 후배들의 마음이 크게 다르지 않을 거라 생각한다”라며 “후배들이 유능한 전문 의료인이 되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위해 이번 장학금을 전달하게 되었다. 이러한 전통이 계속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36회 동기회는 십시일반으로 모금한 6천5백만원을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전달했다. 경북대 의대 졸업생들은 졸업 후 50년이 되는 해에 모교를 방문해 후배들을 위한 장학금을 전달하는 전통을 이어오고 있다.

이종명 경북대 의과대학장은 “국내는 물론, 미국에 계신 우리 동문들이 졸업 50주년을 기념해 모교를 방문해 주셔서 매우 감사하다”라며 “오랜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애교심에 보답할 수 있도록 대학도 최고의 교육과 연구를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