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텍 창업동아리 4개 팀, 창업 지원금 받아
코리아텍 창업동아리 4개 팀, 창업 지원금 받아
  • 신영경 기자
  • 승인 2018.09.19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2억 4000만 원 지원

[대학저널 신영경 기자] 코리아텍(총장 김기영) 창업동아리 4개 팀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천안시로부터 창업지원 동아리로 선정돼 총 2억 4000만 원의 창업 지원금을 받는다.

코리아텍 창업동아리 ‘306Crew’(최두영·추성호)와 ‘Noah’s ark’(김영석, 유정필, 맹재훈, 임채원, 김혜지) 팀은 최근 중소벤처기업부 ‘청년창업사관학교 8기’에 선정돼 각각 1억 원의 지원금을 받게 됐다.

청년창업사관학교는 우수창업자를 선발해 성공 창업과 지속 성장에 필요한 창업 계획 및 사업화를 성장 단계별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내용은 ▲창업준비 공간 제공 ▲전문인력 배치로 진도관리 및 창업 전 과정 지원 ▲기술사업화 및 전문지식 교육 ▲제품설계·시제품 제작 등 기술 및 장비지원 등이고, 지원 기간은 1년이다.

‘306Crew’는 ‘사용자 맞춤형 의류매장 스타일링 중개서비스 플랫폼’을 아이템으로 하는 사업이며, ‘Noah’s ark’은 ‘드론과 지능형 SW를 이용한 교량 유지관리’를 창업아이템으로 하고 있다.

‘306Crew’의 최두영 씨는 “우리 동아리의 잠재력과 가능성을 인정받아 기쁘다”면서 “고객의 스타일에 맞는 옷을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사업 외에 사람과 가치를 연결해주는 사업으로 확장시켜 나가고자 한다”고 전했다.

‘Noah’s ark’의 김영석 씨는 “첨단 시설을 활용해 노후화된 공공시설물에 대한 효율적인 안전 검사 및 유지 사업에 성과를 내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코리아텍 김대영 씨가 대표인 ‘able’과 이주용 씨가 이끄는 ‘Superlife’은 천안시 청년창업지원사업에 선정돼 2000만 원과 1650만 원의 보조금을 각각 6개월간 지원받는다.

청년창업지원사업은 청년창업가 발굴·육성을 통한 청년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운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