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립대-교육부, '맞손'···사학발전협의회 발족
사립대-교육부, '맞손'···사학발전협의회 발족
  • 정성민 기자
  • 승인 2018.03.14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차 회의 개최···대학 평가 부담 완화 방안 등 논의

[대학저널 정성민 기자] 교육부와 사립대가 고등교육 발전을 위해 힘을 합친다.

교육부(부총리 겸 장관 김상곤)와 한국사립대학총장협의회(회장 이승훈 세한대 총장·이하 사총협)는 "건전한 사학 발전을 위해 '사학발전협의회'를 공동 구성하고 15일 오후 교육시설재난공제회에서 1차 회의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앞서 교육부와 사총협은 지난해 11월 단계적 입학금 폐지에 합의한 뒤 고등교육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사학발전협의회는 총 10명으로 구성된다. 위원장은 이진석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장과 김성익 사총협 부회장이 맡는다. 부위원장은 김규태 교육부 고등교육정책관이 맡는다. 위원으로는 교육부 담당 과장 3명(사학혁신지원과장·사립대학정책과장·대학재정장학과장)과 박명호 동국대 기획처장(서울지역기획처장협의회장), 송혁 건국대 학생처장(전국대학교학생처장협의회장), 문성룡 원광대 교무처장, 김성기 협성대 교수(교육학 전공)가 참여한다.

사학발전협의회는 1차 회의에서 ▲학생·재정·교무 등 분야별 협의 창구 마련 ▲대학 평가 부담 완화 방안 ▲사학 재정 투명성 확보와 부정·비리 대학 제재 필요성 ▲성차별적 권력구조와 문화 개선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교육부와 사립대가 정기적으로 만나 고등교육 발전을 위해 함께 논의하기로 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의미가 크다"면서 "앞으로도 고등교육 현안과 정책에 대해 협력·소통함으로써 사립대가 국민의 신뢰를 받고 국가성장을 선도할 인재 양성의 요람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