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학교, 2017 수시모집 이렇게 뽑는다"
"동국대학교, 2017 수시모집 이렇게 뽑는다"
  • 대학저널
  • 승인 2016.09.08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부종합전형 모집인원 지난해보다 25% 늘어나… 수시모집 총 1779명 선발

동국대는 학생부종합전형에서 지난해보다 25% 늘어난 772명을 선발하는 등 2017학년도 수시모집으로 총 1779명을 모집한다. 수시모집 인원을 전체 모집인원 기준으로 전년도 55%에서 올해 60%로 늘린 데 이어 내년에는 71%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학생부종합전형 선발인원은 지난해 615명보다 157명이 늘어 772명이다. 특히 ‘DoDream전형’의 경우 전년보다 121명이 늘어난 430명을 선발한다. 인문계열에서는 법학과 22명, 경영학과 24명, 자연계열에서는 전자전기공학부 25명 등 많은 인원을 선발하므로 수험생들의 전략적인 접근이 필요하다.
또 전년도 수도권 학생의 지원을 제한했던 지역우수인재전형을 대신해 DoDream학교장추천전형을 신설해 지역에 제한을 뒀던 자격기준을 폐지했다. 계열 구분없이 고교별 3명까지 학교장 추천으로 지원할 수 있다.

동국대 학생부종합전형은 1단계에서 서류평가로 모집인원의 3배수를 가려내고 2단계에서 1단계 성적 70%와 면접 30%로 최종 합격자를 선발한다.

올해까지만 한시적으로 운영하는 학생부교과전형에서는 학교생활우수인재전형과 불교추천인재전형으로 380명을 선발한다. 전반적인 전형요소의 구성은 학생부종합전형과 유사하나 1단계에서 서류평가 없이 학생부교과 성적만 100% 반영한다. 불교추천인재전형은 불교학부 외에 경영, 경제, 전자전기 등 수험생의 선호도가 높은 모집단위에서도 신입생을 모집한다.

논술우수자전형은 단일전형으로는 가장 많은 인원인 489명을 모집한다. 반영비율은 논술 60%, 학생부교과 40%다. 학생부교과 반영 시 계열 구분 없이 국어·수학·영어·사회·과학 전 영역에서 상위 10과목만 반영한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은 국어·수학·영어·탐구에서 인문계열은 2개 영역 등급 합 4,
자연계열은 2개 영역 등급의 합 5, 경찰행정학부와 경영학과의 경우 탐구영역 없이 2개 영역 등급의 합이 4를 넘어야 한다.

어학·문학특기자전형은 실기 60%,학생부교과 40%를 반영해 일괄 선발한다. 연기 특기자는 실기를 반영해 30명, 체육특기자는 경기실적을 반영해 22명을 뽑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