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몽골에 선진 재활과학 기술 전수"
"대구대, 몽골에 선진 재활과학 기술 전수"
  • 신효송 기자
  • 승인 2015.10.22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호 교수팀, 몽골국립의과대에서 교육 실시

대구대학교(총장 홍덕률)가 몽골에 선진적 재활과학 기술을 전수하며 양국 간 재활과학 교류에 앞장서고 있다.

대구대 물리치료학과 김태호 교수팀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몽골을 방문해 몽골국립의과대학이 실시하고 있는 물리치료와 관련한 의료체계 전반에 대해 둘러보고 이를 발전시킬 수 있는 방안을 도출하기 위해 현지 의료진과 머리를 맞댔다.

이번 방문은 지난 4월과 7월에 진행된 몽골 물리치료 전문인력 교육사업의 후속조치로 이뤄졌다. 이 사업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후원하고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회가 주관하는 '국제보건의료지원사업-개발도상국장애인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다.

대구대 김태호 교수는 전문인력 양성교육에서 오랜 대학병원 임상경험과 전문지식을 살려 근골격계질환을 위한 물리치료와 동작분석 운동치료(KEMA)를 교육했다. 외래교수인 김다연 교수는 신경계질환을 위한 고유수용성신경근촉진법(PNF) 치료를 체계적으로 실습하고 교육해 현지 교육생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김태호 교수와 김다연 교수는 몽골 재활치료 분야 교육사업에 기여한 공로로 국립몽골의과대학 총장으로부터 감사장을 수여받기도 했다.
 
대구대 김태호 교수는 "몽골의 재활분야는 이제 막 시작하는 단계이다 보니 재활의학과 전문의와 물리치료사 수가 부족하고 이들에 대한 교육과 실습이 어려운 상황에 있다"며 "재활과학 특성화 대학인 대구대가 앞으로 물리치료 분야뿐만 아니라 작업치료, 언어치료, 직업재활, 재활공학, 재활심리 분야 등 재활의 전 분야로 협력을 폭을 넓혀 재활의 불모지인 몽골에 장애인 재활을 위한 초석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