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사이버대 한만수 동문, 아르코문학창작기금 선정
경희사이버대 한만수 동문, 아르코문학창작기금 선정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5.09.08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아르코문학창작기금에 선정된 경희사이버대 미디어문예창작학과 한만수 동문.
경희사이버대학교(총장 조인원) 미디어문예창작학과 한만수 동문(01학번)이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실시하는 창작지원제도인 아르코문학창작기금에 선정됐다.

아르코문학창작기금은 문화예술진흥법에 근거해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조성ㆍ관리하고 운영하는 문예진흥기금 공모 대상 사업 중 하나다.

한만수 동문은 이번 아르코문학창작기금 지원에 선정되어 1000만 원의 지원금과 함께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발간하는 문예지 '문장'에 발표 작품을 실을 수 있게 됐다.

한 동문은 "추구하는 문학관이 현재 젊은 작가들의 실험적인 작품이 아닌 전통적인 작법에 의한 스토리텔링 방식이기 때문에 보다 폭넓은 문학작품의 지원이 이뤄지는 아르코문학창작기금에 지원했다"며 "앞으로 대하장편소설 '금강'을 집필하면서 쓴 장편소설 6권 중 하나이자 기금 지원을 받게 된 '파두' 집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예비 작가들에게 "작가가 되고 싶다면 생각에 그치지 않고 실행에 옮겨야 한다"며 "작가가 갖춰야할 자질인 작가정신, 즉 자신의 작품에 대해 책임질 수 있는 자세는 반드시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