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재정위원회 출범
한밭대, 재정위원회 출범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5.07.15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원장에 이호갑 교수 선출

한밭대학교(총장 송하영) 재정위원회가 14일 도서관 대회의실에서 1차 회의를 열고 출범식을 가졌다.

재정위는 ‘국립대학의 회계 설치 및 재정 운영에 관한 법률’ 제8조에 의해 대학의 재정 및 회계의 운영에 관한 주요 사항을 심의・의결하는 기구이다. 재정위는 당연직 5명과 일반직 8명 등 총 13명으로 구성됐다. 당연직은 교무처장, 학생처장, 기획처장, 사무국장, 대학원장 △일반직은 교원 3명, 직원 2명, 재학생 2명, 동문 1명이다.

이날 재정위는 위원장에 이호갑 경상대학 경영회계학과 교수를 선출했다. 재정위은 앞으로 △중・장기 재정운영계획 △대학회계 예산 및 결산 △교육・연구비 등의 지급 △주요 사업의 투자계획 △재정・회계규정의 제정 및 개정 △대학회계직원의 총정원에 관한 사항 등을 심의・의결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