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수능 만점자 33명… 작년보다 5배 이상 많아
올해 수능 만점자 33명… 작년보다 5배 이상 많아
  • 김준환 기자
  • 승인 2013.11.27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과 32명, 이과 1명… 자연계열 만점자 전봉열 씨 '유일'

201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국어·수학·영어·탐구 2과목 등 5개 과목 모두 만점(원점수 기준)을 받은 수험생은 33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해(6명) 만점자 수의 5배를 훌쩍 넘긴 가운데 수능 성적표 교부에 따라 수능 만점자가 추가로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

수험생에게 성적이 개별 통지된 27일 전국 시·도교육청에 따르면 국어 A형, 수학 B형, 영어 B형과 과학탐구 2과목에서 모두 만점을 받은 자연계열 만점자는 목포 홍일고 출신 삼수생 전봉열 씨가 유일하다.

전씨는 탐구 과목은 물리Ⅰ, 생명과학Ⅱ를 선택해 5과목 표준점수로는 총점 542점을 받았다.

국어 B형, 수학 A형, 영어 B형과 사회탐구 2과목에서 만점을 받은 인문계열 수험생은 32명. 서울 경기고, 문정고, 영동고, 중동고, 대원외고, 명덕외고, 서울국제고, 이화외고, 대전외고, 대전 괴정고, 광주 서석고, 전남 장성고, 창원 문성고, 경남외고, 고양국제고 등이 재학생 또는 졸업생 만점자를 배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수능 5과목 만점자는 원점수 기준이며 과목별 난이도에 따라 표준점수 최고점이 다르기 때문에 같은 만점자라도 탐구영역 선택 과목별로 표준점수 총점이 다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