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18만 동문 배출, “신입생 진로부터 졸업 후 경력관리까지”
[이화여대]18만 동문 배출, “신입생 진로부터 졸업 후 경력관리까지”
  • 대학저널
  • 승인 2010.09.29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정화 입학처장
이화여대 수시 2차 전형에는 ‘학업능력우수자 전형’과 ‘스크랜튼학부 전형Ⅰ’이 있다. 학업능력우수자 전형은 학생부 중심의 전형으로 학생부 교과 90%, 학생부비교과 10%를 반영한다. 모집인원의 절반은 수능 4개 영역 중 2개 영역 이상 1등급, 나머지는 수능 4개 영역 중 2개 영역 이상 2등급 이내여야 지원할 수 있다.

스크랜튼학부 전형Ⅰ은 서류 60%, 구술·면접 40%이며, 수능 최저학력기준은 수리‘가’를 응시했는지, 수리‘나’ 응시했는지에 따라 달리 적용된다. 수능 최저학력기준이 다른 전형에 비해 높은 편이나 스크랜튼학부 신입생 전원에게 장학금이 지급되며, 해외연수 프로그램, 지방학생의 경우 기숙사 우선 배정 등의 혜택이 있으므로 학업능력이 우수한 학생은 지원해 볼 만하다.

정시모집 일반전형의 인문·자연계열과 의류학과 모집단위는 모집단위별 정시모집 인원의 50%에 대해서는 수능 반영영역 합산성적 순으로 우선선발하고, 나머지 모집인원은 학생부 40%, 수능 60%의 입시총점 순으로 선발한다. 학생부는 교과(90%)와 비교과(10%)를 반영하며, 교과의 경우 모집단위별로 지정된 교과영역에서 상위 일부과목을 반영하고, 3개년 동안의 출결과 봉사활동을 비교과로 반영한다.

수능 성적은 모집단위별 반영영역의 백분위점수를 사용한다. 수능 반영영역에 관계없이 4개 영역(탐구영역의 경우 2개 과목 이상 응시)에 모두 응시하여야 지원 자격이 주어지는 점도 주의해야한다. 다만 실기고사를 실시하는 모집단위는 수능 반영영역만 응시해도 된다.

정시모집 특별전형인 국제학부 전형Ⅱ는 수능점수 없이 지원할 수 있다. 서류 60%, 영어면접 40%를 반영하며, 서류전형 성적순으로 영어면접 대상자를 선발하므로 학업능력관련 서류, 관련수상실적과 활동 경력, 영어 공인시험성적 등 제출 서류를 꼼꼼히 준비할 필요가 있다.

스크랜튼학부 전형Ⅱ는 수능 80%, 구술·면접 20%를 반영하며, 수능 반영 영역 합산성적 순으로 구술·면접고사 대상자를 선발한다.

세계 최대의 여자대학인 이화여대는 한국 근현대사를 이끈 수많은 여성 1호를 비롯, 전 세계에서 활약하는 18만 여성 인재를 배출한 한국 여성리더의 산실이다. 이화는 미래 사회가 요구하는 차세대 여성 리더를 양성하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해 하버드대, 뉴욕대, 런던대 등 전세계 57개국 774개 명문대학과의 교류를 통한 최고 수준의 글로벌 프로그램, 노벨상 수상자의 ‘노벨 렉처’, 우수한 외국어 교양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또한 전문성을 갖춘 실무형 인재 양성을 위해 이화 커리어 르네상스 인증 제도를 실시해 1학년 때부터 체계적인 진로 컨설팅을 제공한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