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공대 산학협력단, '청년 등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3개부문 수상!
금오공대 산학협력단, '청년 등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3개부문 수상!
  • 나영주 기자
  • 승인 2012.11.30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최고 수준 위탁기관 인정 받아

금오공대(총장 우형식) 산학협력단(단장 이상우)이 고용노동부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주최한 '2012년 청년 등 사회적기업가 페스티벌'에서 '청년 등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의 우수위탁기관상, 우수멘토상, 최우수 창업팀상 등 3개의 상을 받았다. 

지난 27일 개최된 '2012년 청년 등 사회적기업가 페스티벌'에서는 6개 우수위탁기관과 5명의 우수멘토, 15개 팀의 우수창업팀, 5개 팀의 최우수창업팀을 선발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금오공대 산학협력단 창업팀인 '아울러'팀(대표 박성익)은 다양한 사람들의 인생 스토리를 전달함으로써 삶의 지친 사람들에게 새로운 삶의 동기를 전하는 사람도서관(한 사람의 삶의 이야기를 공유하는 프로그램)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제3회 소셜벤처 경연대회 최우수상 입상, 고용노동부 장관상 수상 등 지역에서 두각을 보이며 활동하고 있다.  
 
금오공대 인적자원개발센터 이욱기 소장은 "이 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의 발전적 변화를 추구하는 청년들을 발굴해 역량 있는 청년 사회적기업가로 성장시켜 지역사회에 의미 있는 혁신가의 삶을 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금오공대 산학협력단은 지난해 16개 창업팀을 선발, 11개 팀이 창업에 성공했고 현재 23개 창업팀을 육성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