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 수시2차 원서접수 7.6대 1로 마감
인천대, 수시2차 원서접수 7.6대 1로 마감
  • 이원지 기자
  • 승인 2012.11.19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6일 마감된 인천대(총장 최성을) 2013학년도 수시2차 원서접수 결과 총 725명 모집(정원 외 포함, 외국인 제외)에 5534명이 지원, 7.6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 인천대 수시 2차에서는 인천・서울・경기 소재 고교출신자를 대상으로 하는 ‘지역우수인재’ 전형 등 모두 5개 전형에서 신입생을 모집했다. 전형별 경쟁률은 모집인원이 439명으로 가장 많은 ‘지역우수인재’전형은 5.5 대1, 수능최저기준이 적용되지 않는 ‘일반학생’전형은 13.4 대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수능최저기준이 가장 높고 4년 장학금 혜택을 제공하는 ‘UI차세대리더’ 전형은 1.5 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기초생활수급가정 등의 학생이 지원하는 ‘기회균형’ 전형과 장애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특수교육대상자’ 전형은 각각 8.5대1, 0.7대1을 기록했다.

이번 인천대 수시 2차 전체 경쟁률은 작년 대비 하락했다. 이는 올해부터 시행된 수시 지원 6회 제한에 따라 수험생들이 대부분 수능최저가 없는 수시 1차에 우선 지원한 결과다. 또한 올해 수능 난이도가 지난해에 비해 다소 높아짐에 따라 가채점 결과, 수시 2차의 수능최저기준을 충족하지 못할 것이라는 우려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내년 1월부터 국립대학법인으로 출범하는 인천대의 수시 2차 1단계 합격자 발표는 수능 성적이 발표되는 다음날인 11월 29일이며, 면접고사는 12월 1일, 합격자 발표는 12월 8일에 있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