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대, 강원FC와 유소년 축구 저변 확대에 앞장선다
강원대, 강원FC와 유소년 축구 저변 확대에 앞장선다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1.08.04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FC와 ‘유소년 축구 아카데미 운영 및 상호 교류 증진’ 업무협약
대학내 체육시설 사용 및 재학생 코치 채용…인재 발굴·스포츠 활성화 협력
강원대는 4일 강원FC와 '유소년 축구 아카데미 운영 및 상호 교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헌영(오른쪽) 강원대 총장과 이영표 강원FC 대표이사. 사진=강원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강원대학교(총장 김헌영)는 4일 강원도민프로축구단(이하 강원FC, 대표이사 이영표)과 대학본부 3층 교무회의실에서 ‘유소년 축구 아카데미 운영 및 상호 교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헌영 총장과 이영표 대표이사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으며, 앞으로 양 기관은 강원도내 유소년 축구 저변 확대와 지역 스포츠 활성화를 위한 협력사업을 펼쳐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강원FC의 ‘유소년 축구 아카데미’ 운영을 위한 대학 체육시설 사용 협조 ▲대학 스포츠 관련학과 연계사업 개발·추진(재학생 파트타임 코치 채용 등) ▲강원FC 홈경기 시 대학 홍보 및 강원대 축구부 신설 시 운영용품 지원 ▲양 기관 간 상호 교류 증진 및 지역 스포츠 발전 협력 등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강원대는 춘천캠퍼스 내 백령스포츠센터와 풋살장, 대운동장 등을 유소년 축구 아카데미 교육시설로 제공하고, 강원FC는 강원대 스포츠과학과 및 체육교육학과 재학생 대상 지도자 교육 및 기술 지원, 구단 취업 연계 등 스포츠산업 인재 육성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앞으로 강원FC는 홈경기장 및 사무국이 위치한 춘천시를 시작으로, 만 5세~초교 6학년생 대상 축구 아카데미 및 축구캠프를 운영할 예정이며, 2025년까지 강원도내 18개 시·군으로 확대해 1만여명 규모의 유소년 축구클럽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영표 대표이사는 “미래 축구 인재들이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강원대와 강원FC가 더욱 긴밀한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헌영 총장은 “스포츠를 전공하는 학생들이 축구라는 매개체를 통해 다양한 진로와 관련 분야로 진출하는 밑거름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스포츠 인재들이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환경에서 꿈을 이루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