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음성시스템 ‘초개인화’ 구현…“무단 사용·개인정보 유출 막는다”
인공지능 음성시스템 ‘초개인화’ 구현…“무단 사용·개인정보 유출 막는다”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1.07.27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엽 프라임경제 대표 ‘AI 음성 시스템 제어’ 특허 취득
AI 시스템 고도화 지원 기대
이종엽 프라임경제 대표가 4년에 걸친 연구·개발의 결과로 ‘인공지능 분야 음성 검증 및 시스템 제어’에 대한 발명 특허를 승인받았다.
이종엽(왼쪽에서 세 번째) 프라임경제 대표가 4년에 걸친 연구·개발의 결과로 승인받은 ‘인공지능 분야 음성 검증 및 시스템 제어’ 발명 특허증을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프라임경제 제공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개인 음성의 특색을 인식해 인공지능(AI) 음성시스템의 ‘초개인화(Hyper-Personalization)’를 구현, 정보유출 위험을 예방할 수 있는 기술이 특허를 받았다.

이종엽 프라임경제 대표는 약 4년에 걸쳐 연구·개발한 끝에 특허청으로부터 ‘인공지능 분야 음성 검증 및 시스템 제어’에 대한 발명 특허를 승인받았다고 27일 밝혔다.

특허의 핵심 기술은 사용자 영역에서의 음성 인식과 제어에 대한 ‘음성 단말기의 음성 검증 및 제한 방법’에 대한 것으로, ▲인공지능을 사용한 사용자 음성 학습 ▲감정인식 ▲인공지능 음성인식 서버를 사용한 음성 검증과 시스템 제어가 가능하다. 

스마트폰과 노트북, 이어폰, 인공지능 스피커 등 개인용 장비부터 자동차와 선박 등 이동 장치에 이르기까지 음성을 통해 입력 가능한 대부분의 장치에서 사용할 수 있다. 

이번 특허를 통해 언어처리 모듈을 통한 음성 분석과 저장 학습된 사용자 패턴에 따른 감정인식 방법으로 현재 사용되는 음성단말기의 인식방법을 크게 개선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이를 통한 개인화 시스템 제어 역시 여러 산업 분야에 즉시 활용 가능하다.

일반적인 음성인식 기능의 사용 환경 특성상 복수의 사용자가 존재하는 공간에서 음성인식 장애와 오작동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최근 인공지능 분야 핵심 화두인 ‘초개인화’도 다양한 알고리즘과 시스템을 통한 상호 검증과 단계 최소화 등을 통해 ‘보안’, ‘입력 학습’ 과정에 획기적인 변화를 줌으로써 고도화할 수 있다.

이 대표는 “인공지능 분야에서 개인의 디지털 행동에 음성을 기반으로 명령과 제어를 구체화 시킨 모델에 대한 니즈는 갈수록 늘어나고 있다”며 “지난해부터 확보한 다수의 인공지능 특허를 바탕으로 음성 기반 인공지능 시장에 새로운 이정표를 세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당 특허는 80여개국에 특허출원을 완료했으며, 현재 상업화를 위해 국내외 IT기업과 협업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