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국립대, 복합문화공간과 창의‧융합PBL 학습공간 6개소 구축
경상국립대, 복합문화공간과 창의‧융합PBL 학습공간 6개소 구축
  • 임지연 기자
  • 승인 2021.06.15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기여, 재학생 창의‧융합교육 활성화 기대
경상국립대가 농업생명과학대학에 조성한 복합문화공간. 사진=경상국립대 제공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경상국립대학교(총장 권순기)는 재정지원사업추진단이 지역사회 기여, 재학생 창의‧융합교육 활성화를 위해 복합문화공간, 창의‧융합PBL(Problem-based learning, 문제중심학습) 학습공간 6개소를 구축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상국립대에 따르면, 재정지원사업추진단은 학내 공모를 거쳐 9억2천만원을 들여 농업생명과학대학, 공과대학, 해양과학대학 도서관에 복합문화공간 3개소, 4억5천만원을 투입해 행정학과, 수학과·정보통계학과, 수의학과에 창의‧융합PBL 학습공간 3개소를 구축했다.

앞서 경상국립대는 지난해 3월 PBL학습, 토론중심학습을 활성화해 미래 창의‧융합인재 양성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창의‧융합PBL 학습공간 10개소를 구축한 바 있다.

경상국립대는 앞으로도 교육혁신, 교육품질 제고를 위한 기반을 지속적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복합문화공간 구축 사업은 대학 내 유휴 공간을 지역민이 함께 활용하는 열린 공간으로 만듦으로써 대학이 지역문화 중심이자 삶의 공간으로서 자리매김하도록 하는 사업이다. 지역민이 접근하기 쉬운 도서관과 로비를 세미나, 전시, 워크숍 공간으로 새롭게 꾸며 학생과 지역민이 함께 사용하도록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