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 ‘2021년 대학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LiFE)’ 선정
한국교통대, ‘2021년 대학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LiFE)’ 선정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6.14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교통대 충주캠퍼스 전경. 사진=한국교통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미래융합대학이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21년 대학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LiFE)’에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사업 선정으로 미래융합대학은 향후 2년 간 10억 여원의 사업비를 지원 받아 재직자와 성인학습자 전담 학사학위과정을 운영한다. 사업은 4년 단위 계속사업(2+2)으로 2023년까지 추진된다.

한국교통대는 이 사업을 통해 평생학습자의 학비 부담 경감을 위해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고 일-학습 병행 재직자를 위한 전체 교과목 온-오프라인 병행수업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동영상 수업계획서·온라인 학습 가이드 제공 등 다양한 방식의 평생학습자 맞춤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한국교통대 미래융합대학은 108명의 신입생을 모집할 예정이며, 2022학년도 모집 학과는 ▲안전융합공학과(신설) ▲건설환경융합공학과 ▲스포츠복지학과 ▲복지․경영학과(증평캠퍼스) ▲스마트철도교통공학과(신설, 의왕캠퍼스) 등이다.

미래융합대학장 김창기 교수는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 선정으로 우리 대학이 평생교육체제 확산을 위한 충청권 거점 대학이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대학 내 여건을 마련하고 국립대학으로서 국민의 평생교육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