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부총리, 사회회복 지원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주재
유은혜 부총리, 사회회복 지원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주재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6.11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유은혜(사진)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1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문화체육관광부와 보건복지부, 여성가족부와 사회회복 지원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한다.

자문회의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충격을 극복하고, 우리 사회의 위기 회복력을 높이기 위해 정부에서 마련 중인 사회회복 지원방안의 주요사항을 살펴보며, 보완·개선 필요사항에 대한 전문가 의견을 듣고자 마련됐다.

자문회의에는 정혜신 아쇼카 한국펠로우와 허태균 고려대 심리학과 교수, 진미정 서울대 아동가족학과 교수 등이 참석한다.

유 부총리는 “국민들 간의 끊어진 관계망을 이전처럼 다시 잇고, 계층 간의 깊어진 격차를 메워야 한다”며 “제안된 사항이 구체적인 실행계획으로 구현되도록 세부화해 사회 회복 방안에 반영하겠다”고 밝힌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