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약학연구소, 교육부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 선정
중앙대 약학연구소, 교육부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 선정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1.06.04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년간 70억여원 연구비 수주, 항암제·신경재생 의약품 개발 연구
중앙대 약학대학 및 R&D센터(102관) 전경. 사진=중앙대 제공
중앙대 약학대학 및 R&D센터(102관) 전경. 사진=중앙대 제공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중앙대학교(총장 박상규) 약학대학 약학연구소는 교육부, 한국연구재단,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주관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대학중점연구소 지원사업은 국가 연구개발사업 성과의 핵심이 되는 대학의 학술·연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시행되는 이공학 학술연구지원사업의 일환이다.

중앙대 약학대학 약학연구소는 ‘히스톤조절 단백질 기반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 및 글로벌 의약학 인재 양성’을 연구목표로 제시해 사업에 선정됐다. 최대 9년간 70억여원의 연구비를 수주할 예정이며, 이를 바탕으로 후성유전학 바탕의 항암제 및 신경재생 의약품 개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상범 약학연구소장은 “이번 연구과제를 통해 히스톤조절 단백질 기반의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 플랫폼을 구축할 것”이라며 “서울지역 거점연구소로서 우수한 연구성과를 거두고 신진연구인력을 배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상규 총장은 “약학대학이 이번 중점연구소 선정을 발판 삼아 글로벌 의약학 인재를 양성하고, 뛰어난 연구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