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 ‘3관왕’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 ‘3관왕’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1.05.11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포함 농촌진흥청장상,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장상 수상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제18회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 대회에서 3관왕을 달성했다.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수상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영남이공대 제공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제18회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 대회에서 3관왕을 달성했다.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수상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영남이공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영남이공대학교(총장 이재용)는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이 ‘제18회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 대회에서 3관왕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aT센터에서 지난 8일부터 2일간 열린 제18회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 대회에서 영남이공대 심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은 대회 최고상인 보건복지부장관상을 비롯한 농촌진흥청장상,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장상을 수상했다.

서울국제푸드그랑프리는 (사)세계음식문화연구원과 (사)한국푸드코디네이터협회, (사)로컬푸드운동본부, YFA 등이 주관하고 (사)세계음식문화연구원과 (사)한국푸드코디네이터협회, (사)로컬푸드운동본부, 한국푸드방송 등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국내 대규모 국제요리대회다.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LINC+ 사회협약반과 조리전공 1, 2학년으로 구성된 학생들은 현장에서 경연하는 단체 라이브요리부문에서 대상(1팀)과 금상(5팀), 은상(1팀) 등을 차지해 실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대회기간 각 부문 중 가장 우수한 팀에게 주어지는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의 영예도 안았다.

이경수 식음료조리계열 계열장은 “3관왕 수상의 쾌거는 지도교수와 학생들의 열정과 노력이 더해진 값진 결과”라며 “앞으로도 차별화 된 교육프로그램 운영과 지속적인 요리경연 대회 참여를 통해 학생들이 자신감을 갖고 실력을 쌓아 취업 경쟁력을 높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남이공대 식음료조리계열 학생들은 작년 '2020 대한민국 챌린지컵 국제요리경연대회'와 '제17회 향토식문화대전 & 국제 탑쉐프 그랑프리'에 참가해 대상과 금상, 은상 등 참가자 전원 수상한 바 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