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대 제과제빵과, 가정의 달 맞아 ‘사랑의 빵 나눔’
신성대 제과제빵과, 가정의 달 맞아 ‘사랑의 빵 나눔’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1.05.07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능기부 봉사…지역 내 소외계층에 ‘온정’
신성대 제과제빵과 학생 등이 7일 사랑의 빵 나눔 봉사를 실시하고 지역 복지관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신성대 제공
신성대 제과제빵과 학생 등이 7일 사랑의 빵 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신성대 제공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신성대학교(총장 김병묵)는 7일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내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의 빵 나눔’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행사는 교육부 LINC+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제과제빵과 학생들은 행사 전날부터 이틀 동안 학과에서 배운 전문지식과 기술을 활용해 빵 1천개를 만들었다. 학생들이 만든 빵과 음료는 당진시자원봉사센터 관계자를 통해 지역 복지관과 아동보호시설로 전달됐다. 

제과제빵과는 학내 사회봉사단 봉사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코로나19로 위축된 봉사활동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빵 나눔 봉사 외에도 지역주민들을 위한 재능기부 요리교실 ‘팜베이킹(Farm-Baking)’ 봉사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주형욱 제과제빵과 교수는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의 복지관과 아동보호시설 등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싶었다”며 “흔한 밀가루에 사랑이란 재료를 섞어 진심을 담아 빵을 만들었다. 작고 가벼운 빵이지만 담긴 마음은 바위만큼 크고 묵직하다는 걸 알아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