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애 우석대 교수, '장애공감문화 확산을 위한 교육자료 개발 프로젝트' 선정
방명애 우석대 교수, '장애공감문화 확산을 위한 교육자료 개발 프로젝트' 선정
  • 김주원 기자
  • 승인 2021.05.06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비 2억 7백만원 지원받아 장애공감활동 지원 자료 개발

[대학저널 김주원 기자] 우석대학교(총장 남천현)는 방명애(사진) 특수교육과 교수가 국립특수교육원의 ‘2021년 장애공감문화 확산을 위한 교육자료 개발 프로젝트(유아용)’에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방 교수는 연구비 2억 7백만 원을 지원받아 올해 11월까지 유아특수교사(개발팀), 유아교사(검토팀)와 함께 장애공감활동 지원 자료와 교사용 안내자료, 학부모용 안내자료 및 안내 동영상을 개발해 유치원과 어린이집 등 유아교육 기관에 보급할 예정이다.

방 교수는 “장애 유아와 비장애 유아가 자연스럽게 어울릴 수 있도록 누리 교육과정과 연계된 영역별 장애공감활동 지원 자료를 개발해 장애 유아의 사회적·교육적 통합이 촉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방 교수는 2011년부터 특수교육 기본 교육과정 개발과 특수교육 교과용 도서 편찬, 초중고 장애공감 교육자료 개발 등 특수교육 관련 연구에 매진하고 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