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대, ‘학생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최다 팀 배출
한서대, ‘학생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최다 팀 배출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5.04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INC+사업단, 실전 창업교육으로 2년 연속 1위 성과
'2020년 학생 창업유망팀 300' 교육부 장관 인증서를 받고 기념촬영하는 한서대 학생들. 사진=한서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서대학교 LINC+ 사업단은 교육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는 ‘2021 학생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에 2년 연속 최다 참가팀을 배출했다고 4일 밝혔다.

경진대회는 전국 학생을 대상으로 300개 유망 창업팀을 선발하는 ‘창업도전형’과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학생 60여 명을 선발하는 ‘창업교육형’ 두 가지로 분류된다.

지난 4월 30일 마감된 참가 신청 접수결과 ‘창업도전형’에 참가한 대학팀은 총 896팀이다. 이 중 11.3%인 101개 팀을 한서대가 신청해 1위를 차지했다.

경진대회에서 선발되는 300개 팀 중 35팀은 중소벤처기업부, 교육부, 과학기술부, 국방부 등이 공동 주최하는 통합경진대회 본선 '2021 도전 K-스타트업'에 진출하게 된다.

김현성 LINC+사업단장 겸 산학부총장은 “한서대 LINC+사업단은 창업생태계 확산을 위해 학생들을 집중 지도하고 대회 참가를 적극적으로 독려했다”며 “비대면 수업으로 참가팀 구성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지난해 1위 대학 경험을 토대로 101팀 378명이 참가하는 결과를 만들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