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국내 대학 최대 규모 문학상 공모
전북대, 국내 대학 최대 규모 문학상 공모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4.29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람 이병기 청년 시문학상, 최명희 청년 소설문학상
8월 9~31일까지 접수…당선자에 모두 800만원 상금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총 상금 800만원 규모의 문학상인 ‘가람이병기청년시 문학상’과 ‘최명희청년소설 문학상’(이하 문학상)을 공모한다고 29일 밝혔다.

전북대신문방송사와 혼불기념사업회·최명희문학관이 공동 주관하는 공모전은 8월 9일부터 31일까지 작품을 접수받는다.

공모 분야는 대학생과 고등학생 부문 각각 시와 단편소설이며 시는 시조 포함 3편 이상, 소설은 1편 이상 제출해야 한다. 

당선자에게는 상금이 주어지며 당선 작품은 《전북대신문》 개교기념 특집호(2021년 10월 13일 자 예정)에 발표된다. 작품은 전북대신문사 편집국으로 방문 제출하거나 우편으로 접수 가능하다.

전북대는 한국 문학사에 기념비적인 공로를 세운 ‘난초시인’ 가람 이병기 선생과 ‘혼불’의 최명희 작가를 추모하고 문학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2001년부터 문학상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2017년 전북대학교 개교 70주년을 맞이해 총상금 규모가 650만원에서 800만원으로 대폭 인상됐다.

문학상의 모태는 1955년부터 운영돼 오던 ‘전북대신문 학생작품 현상모집’이며, 최명희 작가 역시 지난 1971년 ‘정옥이’라는 작품으로 응모해 당선의 영예를 안은 바 있다.

한편 이 문학상은 한국 문단의 굵직한 신예를 발굴하며 명실상부한 문학인 등용문이 되고 있다. 권상혁·김보현·김학찬·손홍규·이갑수·전아리 소설가, 박성준·백상웅·이혜미·조율(조윤희) 시인 등이 이 문학상 출신이다.

문학상 공모에 관한 문의는 전북대신문방송사(063-270-3536)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