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권 LINC+사업단, 쌍방향 협업 네트워킹 강화
부산권 LINC+사업단, 쌍방향 협업 네트워킹 강화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1.04.16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권 6개 대학 LINC+사업단, 프로그램 공동 운영 위한 협약식
부산형 공유대학 플랫폼과의 연계도
부산권 6개 대학 LINC+사업단은 16일 동의대 본관 2층 회의실에서 2021학년도 LINC+사업으로 추진할 협력 프로그램의 공동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부산권 6개 대학 LINC+사업단 관계자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동의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동의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이임건)이 부산권 주요대학 산학협력 고도화형 LINC+사업단(동의대, 동명대, 동서대, 동아대, 부경대, 한국해양대)과 공동으로 운영하는 프로그램의 쌍방향 협업 네트워킹을 한층 강화한다.

동의대를 비롯한 부산권 6개 대학 LINC+사업단은 16일 동의대 본관 2층 회의실에서 2021학년도 LINC+사업으로 추진할 협력 프로그램의 공동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부산권 6개 대학 LINC+사업단은 이미 지난 2020년부터 코로나19에 함께 대응하고 상생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경쟁을 넘어 협력으로’를 목표로 공동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지난해에는 실시간 온라인 창업교육, 온라인 산업체 단기강좌, 온택트 기반 AI·비대면 면접 컨설팅, 연합 캡스톤디자인 프로젝트 B.SORI 등 4차 산업혁명 기반 취업·창업 과정 프로그램 등을 운영했다.

올해에도 6개 대학 LINC+사업단은 4차 산업혁명의 주요 테마 및 정부의 신산업 분야와 밀접한 관련성을 갖는 분야별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개발하는 등 협업 프로그램을 한층 고도화하고 내실화해 지속가능한 미래형 인재 양성 협업 시스템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2021학년도에는 ▲4차 산업혁명 프로그램 공동 개발 ▲취업 역량 강화 교육 및 기반 구축을 위한 프로그램 공동 운영 ▲공유대학 플랫폼 고도화를 위한 프로그램 공동 운영 ▲재직자 교육을 위한 MOOC 개발 ▲캡스톤디자인 주제 고도화 및 경진대회 운영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부터 본격 운영되고 있는 부산형 공유대학 플랫폼과의 연계를 강화해 우수 인재 양성, 산학 브랜드 가치 및 생태계 확산,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에 한층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