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대, 5개大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실감미디어 분야 업무협약 체결
서경대, 5개大와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실감미디어 분야 업무협약 체결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1.04.08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신기술 ‘실감미디어 분야’ 핵심인재 양성 사업 공동 추진키로 합의
서경대, 서울여대, 세명대, 신라대, 안양대, 제주한라대 등 6개 대학 참여
서경대학교는 8일 서울여대, 세명대, 신라대, 안양대, 제주한라대 등 4개 권역 6개 대학교와 디지털 신기술 인재 양성 및 공유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최영철 서경대 총장이 온라인 화상회의를 통해 5개 대학과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실감미디어 분야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사진=서경대 제공
서경대학교는 8일 서울여대, 세명대, 신라대, 안양대, 제주한라대 등 4개 권역 6개 대학교와 디지털 신기술 인재 양성 및 공유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최영철 서경대 총장이 온라인 화상회의를 통해 5개 대학과 '디지털 신기술 인재양성 혁신공유대학' 실감미디어 분야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사진=서경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서경대학교(총장 최영철)는 8일 서울여대, 세명대, 신라대, 안양대, 제주한라대 등 4개 권역 6개 대학교와 디지털 신기술 인재 양성 및 공유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협약식은 6개 대학 총장이 온라인 Zoom 화상회의에 참여해 언택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참여 대학은 협약을 통해 ▲학생의 신기술 분야 교과목 선택권 확대를 위한 ‘학사제도 개편’ ▲협약기관 간 학사제도 상호 개방을 통한 ‘교육과정 공동 운영’ ▲교수요원 확보, 신기술 분야 교육과정 개발을 위한 ‘교수 참여’ ▲신기술 분야 교육 관련 인적·물적 ‘자원 상호 공유’ 등에 관해 공동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6개 대학은 교무위원급의 실무협의회와 실무추진단 등 협의체를 곧 구성해 사업 추진을 구체화 할 예정이다.

최영철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참여 대학들이 다양한 사업을 함께 추진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혁신적인 인재양성 기관으로 성장, 발전해 나가길 바란다”며 “학령인구 급감과 사회적 변화에 대한 대응 등 대학이 안고 있는 제반 현안에 대해서도 함께 머리를 맞대고 지혜를 발휘해 슬기롭게 헤쳐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