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창영 숙명여대 교수, 미국암연구학회(AACR) 연구비 선정
장창영 숙명여대 교수, 미국암연구학회(AACR) 연구비 선정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4.02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장에 의한 뇌종양 치료 기전을 규명하여 획기적인 암치료 전략 기대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숙명여자대학교는 장창영(사진) 약학부 교수가 전기장을 이용한 암 치료 연구로 세계적인 암학회인 미국암연구학회(AACR)로부터 연구비를 지원받는다고 2일 밝혔다.

장 교수는 AACR이 주관한 연구 프로젝트에 전기장을 이용한 뇌종양 치료에 대한 연구(Identification of new target of TTFs in mitosis for therapeutic application)를 지원해 제안한 연구의 중요성과 암 치료 분야에서의 선도적 역할을 인정받아 최종 선정됐으며, 향후 2년간 25만 달러의 연구비를 지원받는다.

장 교수는 “미국암연구학회 연구비로 뇌종양 치료 효율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는 병용 치료전략 개발이 가능할 것”이라며 “전기장에 의한 뇌종양 분열세포 사멸의 기전 연구를 통해 뇌종양 환자들의 고통을 덜어주고, 다른 암 치료에도 적용하여 암 정복에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