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술교육대, 증축·리모델링 마친 인문경영관 개관
한국기술교육대, 증축·리모델링 마친 인문경영관 개관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3.18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7억 투입, 태양광 발전설비 등 갖춘 친환경·에너지 저감형 건물로 변모
총 3.3Km에 3개 코스 갖춘 둘레길도 재정비 사업 거쳐 개통
인문경영관 리모델링 개관식에서 이성기 총장 등 교내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기술교육대 제공인문경영관 리모델링 개관식에서 이성기 총장 등 교내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기술교육대 제공
18일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인문경영관 리모델링 개관식에서 이성기 총장 등 대학 관계자들이 개관 기념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기술교육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국기술교육대학교(총장 이성기)는 지난 2년간 시설과 환경개선 공사를 마무리한 인문경영관을 개관한다고 18일 밝혔다.

인문경영관은 한국기술교육대 1호 건물로 대학의 30년 역사를 함께한 가장 오래된 건축물이다. 하지만 노후화로 환경 개선과 보수 필요성이 제기됐다. 

한국기술교육대는 총 사업비 107억원을 들여 2년여의 설계와 공사를 통해 지난 2월 리모델링을 완료했다.

인문경영관은 리모델링을 통해 1개층을 수직 증축해 총 1734㎡의 공간을 추가확보 했으며, 건물 전면 외벽을 기존 붉은 벽돌에서 화강석(포천석 및 고흥석)으로 교체해 현대적 분위기로 개선했다.

아울러 건물에 남아있던 석면 건축자재를 철거하고, 건물 구조를 대폭 보강해 규모 6의 지진에도 견딜 수 있는 내진성능 1등급 건물로 안전성을 확보했다. 

이밖에 로이복층유리와 단열창호를 설치해 단열성능의 개선과 건물옥상에 태양광 발전설비(55.5KW)를 설치해 연간 64,662KWH의 전력을 생산하는 친환경·에너지 저감형 건물로 거듭났다.

인문경영관은 산업경영학부와 교양학부, HRD학과, 융합학과와 2022학년도 신설되는 고용서비스정책학과 등 5개 학부·과의 교육·연구시설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 총장은 “개교 3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 우리 대학의 가장 오래된 건물이 최신 기술을 갖춘 현대적 건물로 변화한 것은 그 의미가 매우 크다”며 “이번 인문경영관 리모델링과 같이 개교 30주년을 대학의 변화와 미래 도약을 위한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기술교육대는 인문경영관 개관과 더불어 대학 주변 산림지를 관통하는 총 연장 3.3Km의 둘레길을 개통했다. 

둘레길은 산책로 포장, 목재 계단 및 난간 설치 등 안전시설과 등의자, 휴게쉼터, 흙먼지털이기 등 편의시설을 갖춘 3개 코스로 조성됐으며, 대학 구성원과 인근 지역 주민들을 위한 휴게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