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 ‘2021년 이공분야 기초연구실 후속연구 지원사업’ 선정
한국교통대, ‘2021년 이공분야 기초연구실 후속연구 지원사업’ 선정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3.11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축분야 유일 2단계 후속사업 선정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한국연구재단 주관 '2021년 이공분야 기초연구실 후속연구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한국교통대 기초연구실은 지난 2018년 '자기감지형 복합체 기반의 건물 안전성 향상기술 개발' 연구 주제로 기초연구실 지원사업에 선정된 후 3년간의 우수한 연구성과를 인정받아 건축분야에서 유일하게 2단계 후속사업에 선정됐다.

한국교통대 기초연구실은 2단계 3년 동안 15억원의 연구비를 추가로 지원받는다. 1단계 3년을 포함하면 총 6년의 연구기간 동안 29여억원의 정부지원금을 받게 된다.

기초연구실 연구진에는 연구책임자인 한국교통대 건축공학전공 서수연 교수와 건축공학전공 이건철 교수, 안전공학전공 홍성원 교수, 충남대 윤현도 교수, 서울시립대 김강수 교수가 참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