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 일송기념사업회, 제14회 일송상 시상식
한림대 일송기념사업회, 제14회 일송상 시상식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3.10 17:1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림대 일송기념사업회는 10일 제14회 일송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중수 한림대 총장, 의학분야 수상자 임홍의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교수, 이순희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간호사, 윤대원 학교법인 일송학원 이사장. 사진=한림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림대학교 일송기념사업회(위원장 김중수 한림대 총장)는 제14회 일송상 수상자로 임홍의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교수, 이순희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간호사를 선정하고 10일 시상식을 개최했다.

임홍의 교수는 2014년 국내 최초, 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심방세동 최신 치료법인 '경피적 좌심방이 폐색술' 감독관으로 선정돼 현재까지 국내·외 심장 전문의들에게 최신 치료기술을 교육했다. 

난이도가 가장 높은 심방세동 도자절제술을 현재까지 3000례 이상 달성하는 등의 공적과 169편의 SCI급 국제저널에 논문을 게재하는 등 연구자로서도 탁월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이순희 간호사는 2020년 코로나19로 인해 에크모 치료를 받다가 세계에서 9번째이자 국내 최초로 폐 이식을 받게 된 환자 시술에서 이식 전후의 에크모 간호관리를 담당하는 등 심실보조장치 환자의 간호 발전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았다.

일송상은 한림대 설립자로 대학교육과 의학교육, 의료봉사에 평생을 헌신한 일송 윤덕선 박사(1921~1996)의 교육철학을 기리기 위해 2006년 제정됐다. 의학, 교육, 사회봉사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이룬 전문가를 매년 선정하고 있으며, 올해 수상자에게는 상금 2500만원과 금메달이 수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종범 2021-03-10 18:02:14
신종코로나19 근본대책 제시
‘신종코로나19에 대한 영적인 정체규명과 발생원인 및 섭리적 근본대책 제시’의 제목으로 모정주의사상원(母情主義思想院, http://www.mojung.net/) 홈페이지에 상세하게 밝혀놓았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본 게시물이 댓글의 성격과 맞지 않는다면 삭제하셔도 무방하며 사전 양해 없이 글 올린점 사과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