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중등교사 임용시험 합격자 177명 배출
전북대, 중등교사 임용시험 합격자 177명 배출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3.04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범대 입학정원 215명의 52.6%인 113명 합격
전북대 사범대학 전경. 사진=전북대 제공
전북대 사범대학 전경. 사진=전북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2021학년도 중등교사 임용시험에서 177명(공립 161명, 사립 16명)의 합격자를 배출하며 전북지역 최고의 중등교원 양성의 산실임을 입증했다고 4일 밝혔다.

이중 전북대 사범대학 졸업자는 113명으로, 입학정원 215명의 52.6%가 합격한 것이다. 이는 전북대 사범대학 입학정원이 다른 거점국립대보다 적다는 점과 전북지역 중등학교 교사 선발인원이 다른 시․도보다 많지 않았다는 점 등을 고려하면 주목할 만한 성과다.

사범대학 이외 비(非)사범대학 교직 이수자 및 교육대학원 졸업자 64명도 이번 중등교사 임용시험에 합격한 것으로 파악됐다. 향후 합격여부를 명확하게 파악하기 어려운 다른 시․도 지역, 사립학교, 비(非)사범대학에서 합격자가 추가 확인되면 숫자는 늘어날 전망이다. 전북대 사범대는 임용시험뿐 아니라 이외 공무원 시험에서도 6명이 합격하는 성과를 올렸다.

특히 사범대학 개설학과 기준으로 전북지역 공립 중등학교 교사 임용시험에서 선발된 인원 176명 중 45.5%에 해당하는 80명이 전북대에서 배출된 것으로 파악돼 전북대 사범대 교육 경쟁력을 재확인시키고 있다.

전북대가 매년 중등 임용시험에서 높은 합격률을 기록하고 있는 것은 우수한 교육체계를 기반으로 한 사범대학 교수진의 전문적이고 효율적인 학생지도와 예비교사로서 역량을 키워나가기 위한 학생들의 부단한 노력의 결과로 풀이된다.

전북대는 사범대학 차원의 임용시험 준비반인‘학이사재’및 각 학과별 맞춤형 고시반을 운영하고, 학교현장 및 외부전문가 특강 제공, 교육학 및 전공시험 준비 지원, 2차 시험에 대비한 수업시연 피드백 제공 및 심층면접 시뮬레이션 실시 등 다양하고 체계적인 임용시험 대비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매년 중등임용시험에서 좋은 결과를 내고 있다.

조성욱 전북대 사범대학장은 “앞으로도 전북대 사범대학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교원양성기관으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특히 올해는 교육부의 예비교원의 원격교육 교수역량 강화를 위한 인프라 구축사업인 ‘미래교육센터’를 구축·운영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예비교사들의 미래교육 역량강화 기반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