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수능 교육에 의한 사교육 경감 효과 가장 커
EBS, 수능 교육에 의한 사교육 경감 효과 가장 커
  • 장원주 기자
  • 승인 2021.02.04 15: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위기상황에 학습 유지 위해 ‘온라인 수업체제 구축’ 역시 필요

[대학저널 장원주 기자] EBS는 지난해 수능으로 인한 사교육 경감효과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4일 밝혔다.

한국교육개발원(KEDI)이 최근 발표한 ‘2020년교육여론조사(KEDI POLL)’결과에 따르면 사교육 경감효과가 가장 큰 정책으로 EBS 수능 연계 정책(26.1%)이 꼽혔다. 이어 대입전형 단순화(15.5%), EBS 강의(12.7%), 선행학습 금지정책(11.5%), 방과후 학교 운영(11.4%) 순으로 응답했다. 

사교육비는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에 있으나 이런 상황에서도 국민들은 EBS의 수능 교육과 강의가 사교육 경감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녀의 사교육비 부담 정도를 묻는 질문에는 부담된다는 의견이 94.3%였다. 사교육을 시키는 가장 큰 이유로는 남들이 하니까 심리적으로 불안하다가 26.4%, 남들보다 앞서 나가게 하기 위해서가 25.4%였다.

또 코로나19 사태처럼 국가 위기상황에서 학생들의 학습 유지를 위해 가장 우선해야 할 대응과제로는 탄력적인 학교운영 체제 구축(28.3%)에 이어 온라인 수업체제 구축(27.4%)이 꼽히면서 EBS가 추진하고 있는 온라인 클래스를 비롯한 원격 수업이 공교육 보완에 큰 역할을 하고 있음이 다시 한번 확인됐다.

아울러 온라인 교육의 수업 이수 인정에 대한 의견을 묻는 질문에 대해 찬성은 47%로 반대 의견(33%)보다 높았다.

KEDI는 이번 조사를 지난해 8월 31일에서 9월 25일까지 국민 5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EBS는 앞으로도 사교육비 대책의 책무를 더욱 효과적으로 수행하는 등 교육 공영방송으로서의 공적책무를 다하는 데 최선의 역할을 다할 계획이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1-02-05 00:31:31
국사 성균관(성균관대)자격뒤에서 왜구서울대극복은 서강대 학구파가유일.2차대전이전 세계지배세력 서유럽.교황윤허資格작용되면 가능한현실.양희은님주장대로 100서울대,국시110브[연세대>고려대]로살고 Royal성균관대(한국최고대)나 Royal서강대(성대다음예우)위로 점프不認定.대중언론통해 자격없는힘뭉쳐 이미지창줄수준.태학.국자감(北京大),볼로냐.파리대資格국사 성균관(성균관대)자격뒤에서 왜구서울대극복은 서강대 학구파가유일.2차대전이전 세계지배세력 서유럽.교황윤허資格작용되면 가능한현실.양희은님주장대로 100서울대,국시110브[연세대>고려대]로살고 Royal성균관대(한국최고대)나 Royal서강대(성대다음예우)위로 점프不認定.대중언론통해 자격없는힘뭉쳐 이미지창줄수준.태학.국자감(北京大),볼로냐.파리대資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