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벤처부, ‘상반기 중소기업연구인력지원사업’ 공고
중기벤처부, ‘상반기 중소기업연구인력지원사업’ 공고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2.02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중소기업 기술개발(R&D) 산업 인턴’ 사업, 6개 대학 컨소시엄 선정・지원
‘신진‧고경력 연구인력 채용’(960명), ‘공공연 연구인력 파견’(120명) 등 1260명 규모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공과대학 4학년이 지역 중소기업의 R&D인턴십을 수행하고, 해당기업 등에 취업까지 연계하는 현장 중심 연구인력 양성 사업이 올 상반기 6개 대학 컨소시엄에서 추진된다. 각 컨소시엄에는 인턴비용과 운영비용 등 3억원이 지원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21년 상반기 중소기업연구인력지원사업’ 참여 대학과 중소기업을 오는 22일부터 3월 5일까지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중소기업연구인력지원사업은 중소기업의 연구인력 수급 애로 완화와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 우수한 연구인력의 채용과 파견, 양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규모는 신진‧고경력 연구인력 채용 960명과 공공연 연구인력 파견 120명, 지역중소기업 기술개발(R&D) 산업 인턴 6개 컨소시엄 180명 등 1260여명이며, 3년간 지원한다.

지역중소기업 기술개발(R&D) 산업 인턴은 광역권역별 2개 이상 대학이 컨소시엄으로 참여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주관대학이 모집한 참여 학생들이 연구개발 인력으로 참여기업에서 인턴십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며, 향후 해당 기업 취업까지 연계될 수 있도록 한다. 올 상반기 6개 컨소시엄을 모집하며, 최대 3년간 컨소시엄당 3억원 내외를 지원한다.

신진·고경력 연구인력 채용지원은 기업부설연구소 또는 연구개발 전담부서를 보유한 중소기업이 이공계 학·석·박사 연구인력을 채용했을 때 정부가 연봉의 50%를 3년간 지원하는 사업으로, 연구 인력의 경력에 따라 신진 연구인력 채용지원과 고경력 연구인력 채용지원으로 구분해 한다.

공공연 연구인력 파견지원은 중소기업이 외부 연구자원을 활용해 기술혁신 성과를 높일 수 있도록 기업부설연구소를 보유한 기술·경영혁신형 중소기업과 벤처기업에 공공연구기관의 우수 연구인력을 파견해 기술 노하우를 전수하고 기술 개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정부가 파견 연구인력에 대해 연봉의 50%를 지원한다.

사업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www.smtech.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원영준 중기벤처부 기술혁신정책관은 “중소기업이 우수 연구인력을 확보함으로써 연구인력 확보 애로 완화와 청년층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중소기업 연구인력 수급애로 해소를 위해 연구인력지원사업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