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창업교육센터·LINC+사업단, 전주 연탄은행에 마스크 기부
전북대 창업교육센터·LINC+사업단, 전주 연탄은행에 마스크 기부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1.15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창업동아리·학생기업 제품 판매액으로 마련
전북대 창업교육센터와 LINC+사업단 관계자들이 전주 연탄은행에 마스크를 기부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전북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전북대학교 산학협력단 창업교육센터와 LINC+사업단은 15일 전주 연탄은행에 마스크 1700장을 기부했다.

마스크는 지난해 ‘2020 전대 청년창업 문화의 날’ 그룹 ‘소란’의 고영배씨가 진행하는 창업토크 기부콘서트를 통해 창업동아리와 학생기업의 제품 판매액으로 마련됐다.

‘2020 전대 청년창업 문화의 날’은 전북대 학생 창업동아리와 창업기업의 제품을 대학로에서 홍보와 판매하는 행사였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소외된 이웃을 위한 마스크 기부를 목적으로 하는 온라인 행사로 변경, 진행됐다.

고영호 전북대 LINC+사업단장은 “우리 학생 창업기업들의 우수 성과를 통해 조금이나마 마스크를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대학으로 다양한 온라인 프로그램 개발과 소외된 이웃을 위한 프로그램 기획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대 LINC+사업단은 취약세대의 안전생활을 돕는 전주시 구도심 지역안전혁신사업을 통해 전기설비 안전진단과 함께 정비사업을 진행하는 등 소외 이웃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