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정시 경쟁률] 안동대 1.42 대 1
[2021 정시 경쟁률] 안동대 1.42 대 1
  • 김주원 기자
  • 승인 2021.01.12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원내 711명 모집에 1009명 지원
일반학생전형 윤리교육과 7.5대 1 기록

[대학저널 김주원 기자] 안동대학교(총장 권순태)가 지난 11일 정시모집 원서접수를 최종 마감한 결과 정원 내 711명 모집에 1009명이 지원해 평균 1.4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안동대는 이번 정시모집에서 정원 내 일반학생전형, 정원 외 특성화고교출신자전형, 특성화고졸재직자전형, 사회적배려자전형, 농어촌학생전형 등 5개 전형에서 신입생을 모집했다. 

최고 경쟁률을 보인 모집단위는 일반학생전형 윤리교육과가 7.5대 1(4명 모집 30명 지원)을 기록했다. 다음으로는 컴퓨터공학과가 7대 1(6명 모집 42명 지원), 수학교육과가 4.5대 1(6명 모집 27명 지원), 국어교육과가 4대 1(4명 모집 16명 지원)을 보였다. 

전형 유형별 경쟁률은 일반학생전형 가군이 1.5대 1(321명 모집 481명 지원), 일반학생전형 나군이 1.35대 1(390명 모집 528명 지원)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특성화고교출신자·사회적배려자·농어촌학생 등 정원 외 전형은 0.47대 1(45명 모집 21명 지원)로 집계됐다.

음악과(나군) 지원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실기고사는 오는 27일 오전 9시30분부터 지정 고사장에서 치러지고 최종 합격자 발표는 (가/나)군 모두 2월 5일 오후 4시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합격자 등록은 2월 8일 오전 9시부터 2월 10일 오후 5시까지 안내된 등록금액을 가상 계좌로 납부하면 된다. 

한편 2021학년도 정시모집에 최종 등록해 1학기를 이수하고 2021년6월30일 기준 주소가 경상북도로 돼있는 학생에게는 특별장학금(최대 5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권순태 총장은 “학령인구 감소로 인해 전년보다 경쟁률이 다소 낮아졌으나 안동대에 입학하는 학생은 790억 원 규모에 이르는 정부재정지원사업의 수혜를 입으며 양질의 교육을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