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정시 경쟁률] 숙명여대 3.98 대 1
[2021 정시 경쟁률] 숙명여대 3.98 대 1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1.01.11 2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3.85대 1 대비 소폭 상승…공예과 최고경쟁률 기록 9.35대 1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숙명여자대학교(총장 장윤금)는 11일 마감한 2021학년도 정시모집에서 최종 3.98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가·나군 전형 전체 777명 모집에 3095명이 지원해, 전년 경쟁률 3.85대 1에 비해 소폭 상승한 모습을 나타냈다.

체육교육과, 무용과, 음악대학, 미술대학을 모집하는 가군 일반학생전형에서는 177명 모집에 827명이 지원해 4.67 대 1을 기록했다. 

모집단위별로는 미술대학 공예과가 17명 모집에 159명이 지원해 9.35 대 1로 최고경쟁률을 기록했으며, 회화과(서양화)가 7.57 대 1로 그 뒤를 이었다.

인문계, 자연계를 모집한 나군 일반학생전형에서는 564명 모집에 2155명이 지원해 3.82대 1의 최종 경쟁률을 기록했다. 

모집단위별로는 자연계에서 통계학과가 14.25대 1로 최고경쟁률을 기록했고, 인문계에서는 가족자원경영학과가 20.67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외에도 글로벌서비스학부-글로벌협력전공이 9대 1, 사회심리학과 6대 1을 기록했으며, 소프트웨어학부-컴퓨터과학전공, 문헌정보학과 경쟁률이 각각 5.75대 1, 5.22대 1의 높은 수준으로 마감했다. 

체육교육과, 무용과, 음악대학, 미술대학 등 예체능계 전형인 가군  실기시험, 면접시험은 오는 14~19일 진행한다. 모집단위별로 진행되며 자세한 일정은 13일부터 입학처 홈페이지에 공지된다. 

정시모집 가·나군의 모든 전형에서 최초합격자는 2월 1일 17시에 발표하며, 등록은 2월 8~10일 오후 16시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