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 편입학 경쟁률 29.10대 1
인하대, 편입학 경쟁률 29.10대 1
  • 오혜민 기자
  • 승인 2020.12.15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8명 모집에 3,434명 지원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인하대학교(총장 조명우) 2021학년도 편입학 원서접수 결과 118명 모집에 3,434명이 지원해 평균 29.10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난해보다 3.20%포인트 올라 지난 5년 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전형별로는 일반편입학은 32명 모집에 1952명이 지원해 61.00대 1, 학사편입학은 68명 모집에 1315명이 지원해 19.34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농어촌학생 편입학은 9명 모집에 101명이 지원해 11.22대 1, 특성화고교졸업자 편입학은 9명 모집에 66명이 지원해 7.33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일반편입학 자연계열에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학과는 컴퓨터공학과와 의학과였다. 컴퓨터공학과는 3명 모집에 205명이 지원해 68.33대 1, 의학과는 1명 모집에 66명이 지원해 66.00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인문계열은 철학과가 1명 모집에 94명이 지원해 94.00대 1의 최고경쟁률을 기록했다.

학사편입학은 자연계열에서 컴퓨터공학과가 2명 모집에 65명이 지원해 32.50대 1, 인문계열에서는 정치외교학과가 2명 모집에 58명이 지원해 29.00대 1의 최고 경쟁률을 보였다.

편입학 필기고사는 1월 9일 실시하며 편입학 전형별 서류제출대상자와 면접대상자는 1월 14일 본교 입학처 홈페이지에서 발표한다. 면접고사는 의학과와 경영학과(우선선발)에 한해 1월 21일 실시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필기고사나 면접고사에 변경사항이 발생할 수 있다. 편입학 최종합격자는 2월 4일 인하대 입학처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김현정 인하대 입학처장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편입학 필기고사와 면접고사를 최대한 안전하고 공정하게 치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며 “편입학에 지원해주신 수험생 여러분은 무엇보다 건강에 유의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