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힘내세요!" 에스와이, 이동식 음압진료소 기증
"선문대 힘내세요!" 에스와이, 이동식 음압진료소 기증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12.02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접촉 워킹스루 방식으로 코로나19 진료 및 검사 가능...기숙사 입구 배치
㈜일화, 기숙사에서 자가격리 중인 학생 위해 홍삼농축액 등 기증
선문대 기숙사 입구에 설치된 이동식 모듈러음압진료소. 사진=선문대 제공
선문대 기숙사 입구에 설치된 이동식 모듈러음압진료소.사진=선문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에 전국에서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

선문대는 2일 모듈러 전문 기업인 에스와이(주)가 기증한 이동식 모듈러음압진료소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에스와이가 개발한 이동식 모듈러음압진료소는 검사자가 방호복 착용없이 비접촉 워킹스루 방식으로 코로나19 진료와 검사가 가능하다. 6평 크기에 음압 격리 병실및 냉난방 시설과 화장실도 갖추고 있어 쾌적한 환경에서 빠르게 진료할 수 있다.

에스와이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코로나19 감염자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주 생산기지가 소재한 아산 지역의 선문대에서 집단 감염 소식을 접하게 됐다”며 “우리가 개발한 이동식 모듈러음압진료소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선문대 학생들의 빠른 일상생활 복귀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선문대는 기증받은 이동식 모듈러음압진료소를 기숙사 입구에 배치해 임시 보건실 등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식음료 건강기업인 ㈜일화에서도 물품을 지원했다. 지원한 물품은 홍삼농축액 2만포와 한라봉 제주감귤 340ml 3만여 개로, 자원봉사단체인 애원을 통해 선문대 학생들과 아산지역에서 발생한 자가격리 대상자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김상균 일화 회장은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자가격리 중인 선문대 학생의 소식을 듣고 어떤 도움을 줄 수 있을지 고민했다”면서 “준비한 지원 물품이 조금이나마 위로가 될 수 있기를 바라고, 남은 격리 기간도 무사히 마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재광 선문대 기숙사 관장은 “이렇게 관심과 지원을 해주셔서 빠르게 안정화됐다”면서 “기숙사에서도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선문대 친구 모임으로 시작된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 달 30일까지 선문대 학생 기준 30명이 나왔고, 이후 추가 확진자는 발생하고 있지 않다. 현재 선문대 기숙사에는 자가격리자 70여명을 포함해 약 670여명의 학생이 거주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