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망식품산업 선도 인력 양성"…농식품부, 미래식품·푸드테크 계약학과 신설
"유망식품산업 선도 인력 양성"…농식품부, 미래식품·푸드테크 계약학과 신설
  • 장원주 기자
  • 승인 2020.11.2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정 대학에 학과 운영비와 교육생 등록금 65% 지원

[대학저널 장원주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식품분야 전문 인력양성을 위해 2021년도 '미래식품 계약학과'와 '푸드테크 계약학과'를 운영할 교육기관을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계약학과는 산업체와 교육기관이 상호 협약을 맺고 산업체가 필요로 하는 전문교육을 제공하는 제도이다.

농식품부는 기능성식품 시장 성장 및 식품산업 트렌드 변화 등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인재양성을 위해 올해 처음으로 고려대(세종), 한양대에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를 개강한 바 있다.

농식품부는 '기능성식품 계약학과' 개강 결과 약 3대 1 경쟁률로 마감됐으며 개강 이후 계약학과 추가 개설에 대한 기업 수요 확산 등에 따라 내년 2개 학과를 추가 개강하게 됐다. 

신설 미래식품·푸드테크 계약학과 커리큘럼. 사진=농식품부
신설 미래식품·푸드테크 계약학과 커리큘럼. 사진=농식품부

신규 개강하는 계약학과는 정부의 ‘5대 유망식품 육성을 통한 식품산업 활력 제고대책 에 따른 ‘미래식품(고령친화식품, 간편식품 등)’ 산업과 급부상 분야인 ‘푸드테크’ 과정으로 운영된다.

'미래식품 계약학과'는 소비자 트랜드 변화에 따라 성장하는 맞춤형식품‧특수식품‧간편식품 등 ‘새로운 식품산업 분야’ 육성을 위한 내용을 총괄 교육한다. '푸드테크 계약학과'는 식품분야에 정보기술(IT)·인공지능(AI) 등 다양한 기술 융복합을 통한 ‘융합형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을 진행한다.

계약학과는 신규사업 기획, 연구개발(R&D)‧제조 분야 등 전문인력 양성 수요가 있는 식품기업 또는 식품산업과 연계 가능한 중소·중견기업 재직자(해당 산업체에 10개월 이상 재직 중인 학사학위 소지자)를 대상으로 2년간 운영한다. 교육생은 24학점 수료 등 졸업요건 충족시 석사학위가 부여된다.

농식품부는 해당 교육과정 운영을 위해 대학입지, 교과과정, 교육생모집 용이성 등을 평가해 분야별 상위 1개 대학을 선정한다. 선정된 대학에는 학과 운영비와 교육생 등록금의 65%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계약학과에 참여하는 대학과 산업체가 제품개발, 공정, 포장기술 등 현장 애로기술 해결과제를 수행할 수 있도록 시제품 제작, 시험분석 비용 등도 지원한다.

평가를 통해 선정된 대학원은 농식품부 지정 필수과목 및 산업체의 수요를 반영한 선택과목과 실습‧심화과정으로 교육과정을 개설‧운영하게 된다.

교육 운영대학 모집은 ‘미래식품 또는 푸드테크 석사과정’을 운영할 수 있는 식품 관련 학과를 둔 일반대학을 대상으로 하며 이날부터 12월 14일까지 진행된다. 신청을 희망하는 대학은 12월 14일 오후 5시까지 우편 또는 메일로 신청서를 제출해야 하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농식품부 홈페이지의 공고문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종구 식품산업정책관은 “이번에 추가로 확대·개강하는 '미래식품·푸드테크 계약학과'를 통해 유망식품 산업분야에 기업 수요 맞춤 융합형 식품 인재를 집중 육성하고 식품분야 계약학과를 수료한 핵심인력들이 향후 식품산업 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