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원대 외국인 유학생, 한국 전통문화예술 체험
호원대 외국인 유학생, 한국 전통문화예술 체험
  • 김주원 기자
  • 승인 2020.10.22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유학생 40여 명, 전주 청을전통문화원 방문
호원대 호원어학원이 22일 마련한 전통문화예술체험에 참여한 외국인 유학생들이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호원대 제공)

[대학저널 김주원 기자] 호원대학교(총장 강희성) 호원어학원은 22~23일 외국인 유학생 40여 명을 대상으로 대학혁신지원사업에서 지원하는 전통문화 예술체험 활동을 실시한다.

호원어학원은 외국인 유학생들의 사기진작 및 한국생활과 다양한 문화체험을 위해 학기당 1회씩 매년 2번에 걸쳐 전통문화 예술체험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에는 코로나19 사태로 1학기에 전통문화 예술체험을 실시하지 못해 이번 2학기에 진행하게 됐으며,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두 차례에 걸쳐 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체험 행사는 전주 청을전통문화원에 방문해 한국의 아름다운 문화와 예절 등 여러 전통문화를 체험하고 외국인 유학생들의 친목 도모와 한국생활 적응을 위한 목적으로 준비됐다.

체험에 참여한 중국인 유학생 진도(전기공학과 3학년) 씨는 “코로나19 상황 때문에 한국생활에 많은 아쉬움이 있었는데 오랜만에 친구들과 한국의 아름다움을 보고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생겨 소중한 시간으로 기억될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