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 기아차 노조에서 ‘AI·SW 로봇코딩교실’ 운영
조선대, 기아차 노조에서 ‘AI·SW 로봇코딩교실’ 운영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0.10.05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접수 1시간 만에 마감…학생·학부모에 큰 인기
조선대 SW중심대학사업단이 기아자동차 광주지회 노동조합 초등학교 자녀들을 대상으로 ‘AI·SW 로봇코딩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조선대 SW중심대학사업단이 기아자동차 광주지회 노동조합 초등학교 자녀들을 대상으로 ‘AI·SW 로봇코딩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조선대학교(총장 민영돈) SW중심대학사업단이 기아자동차 광주지회 노동조합 초등학교 자녀들을 대상으로 지난 8월 9일~9월 27일 6회에 걸쳐 기아자동차 광주교육센터에서 ‘AI·SW 로봇코딩교실’ 프로그램을 지원했다.

이번 AI·SW 로봇코딩교실은 다양한 로봇들과 AI·SW콘텐츠들을 한자리에서 보고 즐길 수 있도록 진행됐으며,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25명 이하 소규모 단위로 진행됐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접수 1시간 만에 마감될 정도로 시작 전부터 인기가 있었다. 평소 학교에서 접하기 어려운 AI·SW교육을 로봇을 이용해 진행해 주셔서 학생과 학부모에 많은 관심과 호응을 얻었다”며 “아직도 교육을 희망하는 많은 학부모와 학생들이 대기하고 있어 추후에도 SW관련 교육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SW중심대학사업단 조영주 담당교수는 “4차 산업혁명 시대 필수요소인 AI와 SW에 대한 흥미와 관심을 갖고 AI·SW 직업군에 대한 탐색과 이해도가 높아질 수 있었던 보람찬 시간이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