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드론기술교육협의회’ 공식 출범…동서대 등 4개 권역별 LINC+사업단과 몽골민족대
‘한국드론기술교육협의회’ 공식 출범…동서대 등 4개 권역별 LINC+사업단과 몽골민족대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0.09.29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 기술교육 특화분야 발굴 및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동서대학교 LINC+사업단은 단국대, 선문대, 연세대(원주) 등 권역별 주요 LINC+사업단 및 몽골민족대학교와 ‘한국드론기술교육협의회’를 최근 공식 출범했다. (사진=동서대 제공)
동서대학교 LINC+사업단은 단국대, 선문대, 연세대(원주) 등 권역별 주요 LINC+사업단 및 몽골민족대학교와 ‘한국드론기술교육협의회’를 최근 공식 출범했다. (사진=동서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 LINC+사업단은 단국대, 선문대, 연세대(원주) 등 권역별 주요 LINC+사업단 및 몽골민족대학교와 ‘한국드론기술교육협의회’를 최근 공식 출범했다.

본 협의회는 지난 7월24일 4개 링크플러스사업단과 몽골민족대학교간 드론 관련 산학협력 친화형 기술교육 프로그램 개발, 취·창업교육 역량 강화, 드론 기술 공동 심포지움 개최 및 드론 기업간 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4차 산업혁명의 주요기술 복합체인 드론 기술인력 양성이라는 공동 목표를 향해 첫걸음을 내디딘 노력의 일환이다.

협의회 초대회장으로 동서대 LINC+사업단 조대수 단장이 추대됐다. 동서대 LINC+사업단에서는 지역산업계의 인력 수요를 토대로 지역의 특수성과 대학의 강점을 살린 4차 산업혁명 아이템을 선별해 우수인력을 집중 육성해오면서 축적된 산학교육 기반을 토대로, 드론의 원리에서부터 모델링, HW, SW, 서비스에 대한 모듈화 교육을 선도하고 있다.

각 참여대학은 보안물류(단국대), 문화콘텐츠(동서대), 스마트융합(선문대), 디지털헬스(연세대원주), 글로벌협력(몽골민족대) 분과위원회를 맡고, 지속적으로 권역별 참여대학 및 산업계 기관과 연계를 확대한다. 또한 ▲드론 기술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확산 ▲산학연 R&BD 시범사업 기획 ▲권역별 드론 기술교육 기반조성 ▲드론기술교육 생태계 조성 등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조대수 한국드론기술교육협의회 회장은 “한국드론기술교육협의회를 중심으로 4차 산업혁명 드론 분야의 대학-지역사회 상생모델을 창출하고 권역별 지역을 선도하는 전문기술과 전문인력 및 관련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