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수시 경쟁률] 삼육대 11.59대 1
[2021 수시 경쟁률] 삼육대 11.59대 1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0.09.29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 경쟁률 교과적성우수자전형 간호학과 76.33대 1 기록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삼육대학교(총장 김일목)는 28일 2021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883명 모집에 1만 234명이 지원해 11.59대 1의 전체 경쟁률을 기록했다.

정원 내 전형에서는 교과적성우수자전형이 232명 모집에 5,000명이 지원해 21.55대 1, 학교생활우수자전형이 173명 모집에 1,666명이 지원해 9.63대 1, 학생부교과우수자전형이 161명 모집에 1,400명이 지원해 8.70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모집단위별로는 교과적성우수자전형의 간호학과가 76.33대 1로 전체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다. 뒤이어 같은 전형의 물리치료학과가 59.80대 1, 실기우수자전형의 아트앤디자인학과가 47.48대 1을 기록했다.

정원 외 전형은 농어촌 7.43대 1, 특성화고교 18.80대 1, 기회균형 9.38대 1, 특수교육대상자 2.50대 1, 서해5도 0.33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삼육대는 수시모집 지원자를 대상으로 적성고사와 실기고사, 면접고사를 진행한다. 수험생들은 삼육대 입학관리본부 홈페이지에서 일정과 시험장소 등을 정확하게 확인하고 지정일, 지정시간에 입실해 응시해야 한다. 수시모집 합격자 발표일은 수능 최저 미적용은 11월 23일, 수능 최저 적용은 12월 24일이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