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신여대, 기숙사 ‘성미관’ 개관
성신여대, 기숙사 ‘성미관’ 개관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0.09.09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면적 2,864㎡ 규모로 총 193명 수용
성신여대 양보경 총장(사진 가운데)이 신축 기숙사 성미관에서 개관식 기념 테이프를 커팅하고 있다. (사진: 성신여대 제공)
성신여대 양보경 총장(사진 가운데)이 신축 기숙사 성미관에서 개관식 기념 테이프를 커팅하고 있다. (사진: 성신여대 제공)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성신여대(총장 양보경)가 기숙사 성미관 개관식을 8일 개최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외부초청과 별도 실내행사 없이, 성신여대 양보경 총장, 박종수 교학부총장, 이성근 대외협력부총장, 소현진 미래인재처장, 오세웅 총무처장 등 5명만 참석했다.

신축 기숙사 성미관은 연면적 2,864㎡ 규모로 총 193명을 수용할 수 있는 지하 1층에서 지상 5층 65실로 구성되어 있고, 식당, 휴게실, 스터디룸, 피트니스룸, 파우더룸 등 각종 편의시설 및 첨단보안 시설을 갖춘 신개념 교외 기숙사이다.

양보경 총장은 “오랫동안 학생들의 보금자리였던 교내 기숙사 성미료를 대신해 최신시설을 갖춘 성미관의 개관을 진심으로 축하하고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시기에 학생들이 이곳에서 새롭게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기숙사 비품구입에 도움을 주신 많은 후원자님들께도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