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 수시 입학정보 ] 국립 창원대학교
[ 2021 수시 입학정보 ] 국립 창원대학교
  • 임지연 기자
  • 승인 2020.09.08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 국가지정학과 기계공학부 ‘스마트제조융합 전공’ 신설

 

창원대 전경
창원대 전경

최고의 글로벌 인재 양성하는 대학, 창원대학교

국내 최초 국가지정학과 기계공학부 ‘스마트제조융합 전공’ 신설
재학생 전원 장학금, 전국 최초 학과생 전원 생활금·무료 기숙사, 국내외 대기업 취업·연수 등 전폭 지원

 

창원대학교(총장 이호영)는 4차 산업혁명에 발맞춰 국내 최초로 맞춤형 첨단 교육과정인 ‘스마트제조융합 전공’을 신설해 2021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고, 세계 최고 수준의 글로벌 스마트제조융합 전문가를 양성할 방침이다.

스마트제조융합 전공 신설… 전국 최고수준의 특별 지원제도 시행
향후 제조업과 미래 산업은 4차 산업혁명을 통해 조립 및 가공 자동화 단계를 넘어 인공지능화·맞춤형 대량생산방식으로 진화하고, 스마트제조업(스마트공장) 구축과 확산은 지속가능한 국내경제 성장의 필수전략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에 따라 앞으로의 제조업은 정보화, 무인화되고 스마트제조분야 지식을 보유한 소수정예 핵심 융합 엔지니어만을 요구할 것으로 보인다. 

창원대는 이에 따라 스마트제조융합 전문가 양성이 필요하다고 판단, 이를 위한 첨단제조 공학 분야, 제조데이터 분석(제조AI) 분야를 위한 맞춤형·실무형 융합형 교육과정을 마련하고, 스마트제조융합 전공을 신설했다. 또한 스마트제조 고급인력 양성사업의 일환으로 스마트제조융합 전공을 신설하는 동시에 대학원 협동과정을 운영한다.

2021학년도에 수시모집을 시작으로 신입생을 선발하는 ‘스마트제조융합 전공’은 우수 입학자원 유치를 위해 기존 학과와는 차별되는 전국 최고수준의 특별 지원제도를 시행함으로써 수도권 인재 집중 현상을 해소할 계획이다.

이 학과는 국가지정학과로 한국산업통상자원부, 경상남도, 창원시에서 학생 1인당 국내 최고 수준의 교육비를 지원하고 전원 장학금 지급, 해외 명문대학 아헨공대(독일), 워털루 대학(캐나다)과의 연계 학점취득 프로그램, 해외기업 취업 및 연수 등 스마트한 환경에서 글로벌 시대에 맞는 세계 최고 수준의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전폭적인 지원을 한다. 

조영태 스마트제조융합 전공 학과장은 “학생 전원 장학금과 전국 최초 4년 생활금(월 40만 원) 지급 및 학과생 전원 기숙사 무료 제공, 국내외 대기업 다양한 취업 프로그램을 통한 취업활동, 국내대학 최고 수준의 교육비 등을 지원해 고급인력 양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내신 1~2등급 이상의 우수한 학생들을 모집해 지역 대기업 및 연구소로 자연스럽게 취업 연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스마트제조융합 전공은 LG전자, SK네트웍스, KAI, 다쏘시스템 등 대기업, 중견기업과 맞춤형 취업트랙을 운영하고 스마트 산단 및 인프라 연계 인턴십 프로그램, 현장실습 프로그램을 계획 중이다.

졸업 후 진로는 기계, 전기전자 등 모든 제조 산업 분야이며, 스마트제조를 위한 전문 인력으로 진출할 수 있다. 특히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 요구하는 데이터 처리·분석 전문가로 육성돼 첨단 스마트제조산업, 첨단 IT산업 관련 대기업 및 중견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운영·컨설팅 분야 강소기업, 공공기관, 정부출연 연구기관, 금융, 의료, 마케팅 분야의 데이터 분석 전문가 등 모든 산업 분야로 진출이 가능하다. 

창원대는 지난 6월 ‘스마트제조혁신선도대학사업단‘ 현판식을 가졌다. 창원대는 이 사업의 지원을 통해 스마트제조융합 전공을 신설하고 인재양성에 나선다.
창원대는 지난 6월 ‘스마트제조혁신선도대학사업단‘ 현판식을 가졌다. 창원대는 이 사업의 지원을 통해 스마트제조융합 전공을 신설하고 인재양성에 나선다.

다양한 정부지원 국책사업 성공적 수행…글로벌 인재 양성 박차
창원대는 다양한 정부지원 국책사업을 통한 최고의 교육·연구를 지원하고 있다.

창원대는 경상남도 지역혁신 플랫폼사업에 선정돼 경상남도 지역혁신 플랫폼 ‘스마트 제조엔지니어링 중심대학’으로서 129억 원의 예산을 지원받는다.

첫 번째 플랫폼사업으로는 ‘LG전자 채용 연계형 인턴십(직무실습)’을 진행, 창원대 학생 6명이 최종 선발됐다. 학생들은 9월 7일부터 12월 18일까지 LG전자 창원R&D센터에서 장기 현장실습을 수행하며, 직무실습(인턴십) 평가를 통해 LG전자 정규직원으로 채용될 예정이다. 

창원대는 이 사업을 통해 지역 산업·클러스트 연계사업 및 지역대학 혁신(공급)-일자리(수요) 연계체제를 구축하고, 지역인재 육성-취창업-정착의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는 한편 LG전자 외에도 지역의 대기업·중소기업, 유관기관과의 ‘기업(기관) 채용 연계형 인턴십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확대 실시할 방침이다.

이외에도 창원대는 ▲국내 최대 국가산단인 창원국가산업단지를 비롯한 지역 산학협력의 거점역할을 하는 LINC+사업 ▲개방·공유·첨단 캠퍼스 조성 및 교육의 질 향상, 교수-학습지원 등 다각적 지원을 통해 교육시스템 혁신을 이루는 대학혁신지원사업 ▲105만 창원시의 유일한 국립대학으로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국립대학육성사업 ▲대학에 구축된 기술개발 인프라를 지역 중소기업에 개방하고, 산학협력 거점 기능을 담당하는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R&D) 사업 ▲합리적으로 대입전형을 운영해 교육과정에 충실한 고교교육 여건을 조성하는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 ▲4단계 BK21 사업 3개 교육연구단 예비선정 등 많은 국책사업을 통해 최고의 글로벌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우리대학 이렇게 뽑는다

 

이호영 창원대학교 총장
이호영 창원대학교 총장

2021학년도 수시모집에서 1,413명 선발
창원대는 2020년 9월 23일(수)~28일(월)까지 2021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실시한다. 수시에서는 전체 선발인원 1,972명 중 71.7%인 1,413명을 선발한다.
학생부교과전형은 출결 10%+내신 90%로 총 950명을 선발한다. 올해부터 학생부교과전형 동점자 선발 기준이 변경됐다. 학생부교과 학업성적우수자전형은 520명을 선발하고, 지역인재전형은 278명을 선발한다.
학생부종합전형은 일반전형 192명, 국가보훈대상자전형 9명, 다문화자녀전형 4명, 기회균형선발전형 18명, 특수교육대상자전형 17명, 평생학습자전형 60명, 재직자전형 96명 등 396명을 선발한다.

수능 최저학력기준은 적용하지 않는다. 학교생활기록부와 자기소개서를 통해 종합적·정성적 평가를 진행하며, 1단계 서류평가 합격자(3배수)에 한해 면접평가를 진행한다. 국가보훈대상자전형과 다문화전형은 학생부교과에서 학생부종합전형으로 변경됐다.
창원대는 ‘인성, 창의성, 전문성을 갖춘 글로벌 인재 양성’이라는 교육목표 아래 주체적 창조인, 실용적 전문인, 소통적 감성인이라는 인재상을 갖춘 학생을 학생부종합전형으로 선발한다. 
창원대 학생부종합전형은 지원자의 학교생활기록부와 자기소개서를 바탕으로 종합적·정성적 평가로 학생을 선발함에 따라, 지원자는 본인의 고등학교 생활에 대한 진지한 고민과 성찰이 필요하다. 본인이 지원하고자 하는 대학 및 학과 등의 홈페이지에 공개된 자료를 통해 교육목표, 교육과정 등의 정보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창원대는 인터넷으로만 원서를 접수하며, 2021학년도 수시모집 관련 전형별 세부내용은 입학안내 홈페이지(http://ipsi.changwon.ac.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기타 문의는 창원대 입학본부(055-213-4000)로 하면 된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