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미래캠퍼스, 4단계 BK21사업 선정 쾌거
연세대 미래캠퍼스, 4단계 BK21사업 선정 쾌거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0.08.0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7년 8월까지 230억 원 예산 지원 통해 연구 경쟁력 강화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연세대학교 미래캠퍼스가 석·박사급 인재양성을 지원하는 교육부의 4단계 BK21사업에 총 10개의 교육연구단(팀)이 예비 선정됐다.

연세대 미래캠퍼스는 기존 3단계 사업에서 130억 원을 지원받았고, 이번 4단계에서는 그보다 크게 늘어난 금액인 약 230억 원을 지원받게 된다. 오는 9월부터 2027년 8월까지 향후 7년간 사업을 수행하며 연구 경쟁력 강화 및 혁신 인재양성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미래캠퍼스는 ‘세계를 선도하는 자생적 혁신인재 양성’을 비전으로 대학원 교육과 연구지원 체제를 전면적으로 개편하는 대학원 혁신안을 교육부에 제시했다. 기존의 BK21 사업이 개별 학과 주도로 운영이 됐다면, 4단계 BK21사업은 대학본부 차원에서 계획과 실행, 평가와 환류가 이뤄진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부합하는 혁신적인 교육프로그램과 학생중심의 대학원 운영은 세계적인 석·박사 인재 양성의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BK21사업 예산과 별도로 대학 자체 예산을 전폭적으로 지원할 계획을 수립했다. 7년의 사업기간 동안 교육과정 혁신과 연구환경 개선, 장학금 확대, 국제화를 위해 대학원 혁신 예산을 지속 투입할 계획이다. BK21사업에 참여하는 대학원생과 신진연구인력에게는 기숙사비를 지원해 교육과 연구에만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권명중 미래캠퍼스 부총장은 “4단계 BK21사업을 통해 연세대 미래캠퍼스가 세계적 수준의 연구 경쟁력을 확보하고, 대학원에 진학하는 학생들이 최고의 교육과 연구 기회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