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신여대, 비대면 학과(부)별 ‘사제동행 진로탐색’ 프로젝트 성공리에 마쳐
성신여대, 비대면 학과(부)별 ‘사제동행 진로탐색’ 프로젝트 성공리에 마쳐
  • 백두산 기자
  • 승인 2020.06.23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비대면 운영…강의‧멘토링 등 다양한 콘텐츠 진행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성신여자대학교(총장 양보경)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 속에서 교육시스템(LMS)을 활용한 비대면 운영으로 학과(부)별 ‘사제동행 진로탐색’ 프로젝트를 성공리에 마무리했다.

성신여대 대학일자리센터는 2020학년도 1학기 신입생을 대상으로 ‘사제동행 진로탐색’ 프로젝트를 비대면으로 전환했다. 43개 학과 2,194명의 학생들이 참가한 이번 프로젝트는 학과(부)별 학과장을 중심으로 전공별 특성에 맞는 강의, 멘토링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학생·선배·교수와 함께하는 학과(부) 차원의 행사이다.

특히 신입생 때부터 대학 생활을 통한 진로·취업을 단계적으로 준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주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이성근 대외협력부총장 겸 대학일자리본부장은 “올해 ‘사제동행 진로탐색’ 프로젝트는 진로·취업교과의 목표와 취지를 최대한 달성하기 위한 일환으로 학생·선배·교수가 비대면을 통해 새롭게 만난 의미 있는 프로젝트였다.” 말했다.

‘사제동행 진로탐색’ 프로젝트에 참여한 신입생들도 “코로나19로 학과 친구들과 교수님들을 직접 만나지는 못했지만 비대면을 통해 학과 친구들을 만날 수 있었다는 것에 신선하고 긍정적인 의미로 다가왔고, 아직 사회에 나가지 않은 학부생들이 알기 어려운 실질적 정보를 제공해 유익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성신여대는 학생들의 입학부터 졸업까지 내가 만드는 ‘수정이’ 프로젝트를 진행 중에 있으며, 향후에도 학생과 교수가 함께하는 사제동행 프로젝트를 확대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