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파란사다리 사업’ 주관 대학 2년 연속 선정
선문대, ‘파란사다리 사업’ 주관 대학 2년 연속 선정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0.06.16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사업 운영 대학 중 최우수 대학…3억5천만 원 지원 받아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가 ‘2020년 파란사다리 사업’ 주관 대학으로 2년 연속 선정됐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이 주관하는 파란사다리 사업은 경제·사회적 취약 계층 대학생의 진로역량 개발 및 진로개척의 기회 제공을 위해 해외연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문대는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됐다. 특히 2019년 파란사다리 사업 운영 대학 중 최우수대학으로 선정되면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지원금인 약 3억5천만 원을 지원받게 됐다. 

입학생 전원 해외 연수 경험을 지원하는 ‘선문 글로벌 FLY제도’로 익히 알려진 선문대는 국내 최초 3+1 유학제도를 비롯해 다양한 해외 연수 실적과 경험 등을 바탕으로 파란사다리 사업을 성공적으로 운영했다는 평가를 얻었다.

손진희 국제교류처장은 “선문대의 사업 운영 최우수대학 선정은 국제화 특성화 대학으로서 이미 그간의 경험과 인프라에 따른 당연한 결과라 생각한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해 해외연수 분위기가 위축됐지만 철저한 안전 관리와 예방 계획으로 올해 역시 파란사다리 사업의 성공 모델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2020년 파란사다리 사업은 9월 선문대 및 충청권 17개 대학에서 90명의 학생을 선발하고, 12월까지 사전 교육을 진행한 후 내년 1월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 대만 명전대, 베트남 하노이과학기술대 등으로 해외 연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연수는 어학 교육, 문화 체험, 문화 교류, 봉사 활동, 해외 취업 교육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