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경대 교직원들, ‘코로나19 극복 지원’ 성금 기부
부경대 교직원들, ‘코로나19 극복 지원’ 성금 기부
  • 이효정 기자
  • 승인 2020.04.16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27명 성금모금 참여…총 2,038만원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

[대학저널 이효정 기자] 부경대학교(총장 김영섭) 교직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지원하기 위해 2,038만원을 기부했다.

부경대는 지난 3월 30일부터 4월 14일까지 교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민안전 확보, 현장의료진과 자가격리 대학생 등을 돕기 위한 성금 모금을 진행했다.

모금 결과 김영섭 총장을 비롯해 교수와 직원 327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총 2,038만원의 성금이 모였다.

부경대는 이 성금을 오는 17일 재난 구호모금 기관인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할 계획이다.

김 총장은 “국립대학의 일원으로서 지역사회와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해나가기 위해 기부에 동참하게 됐다”며 “이번 성금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