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대, 2020년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사업 주관기관 선정
군산대, 2020년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사업 주관기관 선정
  • 신효송 기자
  • 승인 2020.03.19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군산대학교(총장 곽병선)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사업 주관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은 창업 3년 이내 초기 창업기업의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산대는 2022년까지 연간 약 25억 원의 지원금을 받아 초기 창업기업 지원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

이번 선정과 함께 군산대는 군산시에서 운영하는 청년뜰(청년센터, 창업센터)과 SK E&S에서 운영하는 ‘로컬라이즈 군산’과의 협업을 통해 지역 내 창업지원을 더욱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산대는 향후 교내 산학협력관 인근 부지에 들어설 예정인 사회적경제혁신타운과 연계해 소셜벤쳐 창업 붐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초기 창업기업에 대한 맞춤형 사업화 지원, 권역 내 학생 및 일반인 예비창업자 발굴을 위한 창업교육과 특화프로그램 운영, 유관 기관과의 연계를 통한 직접적이고 실전적인 창업 지원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스마트 창업 공유공장 등 특화분야(신재생에너지, 소재・부품・장비 등의 모빌리티 분야)를 지원할 수 있는 프로그램과 사회적 문제 해결을 중심으로 한 소셜벤처, 미션형 창업동아리 운영 등 군산대 만의 강점을 살린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해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선정과 관련해 곽병선 군산대 총장은 “새만금을 중심으로 미래차, 신재생에너지 관련 분야를 특화해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걸맞는 창업기업을 육성하고, 사회적 문제 해결을 위한 소셜벤처 창업기업 발굴과 활성화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