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텍 학생들, 국토개발기술대전 ‘최우수상’
코리아텍 학생들, 국토개발기술대전 ‘최우수상’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12.09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축공학과 4학년 3명, ‘콘크리트 정밀타격 음파분석 모듈’ 작품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코리아텍(한국기술교육대, 총장 이성기) 건축공학과 학생들이 최근 한국토지주택공사(LH공사)가 주관한 ‘제10회 국토개발기술대전’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박정민, 차진경, 김신아 등 3명의 4학년 학생들은 ‘콘크리트 구조체 정밀 타격진단을 위한 음파분석 모듈개발’ 작품으로 최우수상과 상금 100만원을 받았다.

학생들은 “작품은 기존 고위험, 고비용이 소요되는 구조물 검사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타격 감사 모듈을 활용한 안전하고 저렴한 프로세스를 구현을 목적으로 제작했다”고 배경을 밝혔다.

이 작품은 무인비행체, 폴대 등과 결합이 가능하고 기존의 진동/반력 분석 방식이 아니라 타격 후에 발생하는 음과 데이터를 수집, 무선 전송을 통해 구조물의 공극이나 결함을 파악할 수 있는 장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