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SCC팀, 고용부 '2019년 소셜벤처경연대회' 우수상
한남대 SCC팀, 고용부 '2019년 소셜벤처경연대회' 우수상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10.01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셜벤처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한남대 학생들을 이덕훈 총장이 격려하고 있다. 왼쪽부터 유근준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 양서림, 김진아 씨, 이덕훈 총장, 김서라, 박찬미, 심해인 씨
소셜벤처경연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한남대 학생들을 이덕훈 총장이 격려하고 있다. 왼쪽부터 유근준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 양서림, 김진아 씨, 이덕훈 총장, 김서라, 박찬미, 심해인 씨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한남대학교(총장 이덕훈) SCC팀이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하는 ‘2019 소셜벤처 경연대회’에서 아이디어 부문 우수상(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장상)을 수상했다.

김진아(글로벌비즈니스전공3) 씨를 비롯해 심해인(미디어영상전공3), 김서라(〃3), 박찬미(컴퓨터통신무인기술학과3), 양서림(기계공학과3) 등 5명으로 구성된 SCC팀은 상장과 30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SCC팀은 한남대가 추진하고 있는 체인지메이커 교육을 통해 육성된 팀으로. 디자인팩토리 수업과정에서 ‘심청’이라는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했다.

학생들이 아이디어를 내고 개발해낸 ‘심청’은 시각장애인들을 위해 QR코드를 활용해 음성으로 기록하고 재생할 수 있는 기능을 갖고 있다.

이같은 아이템은 한남사회혁신원의 사회적경제 창업육성 고도화 프로그램과 연계한 멘토링을 통해 보완, 학생들의 기량을 극대화시켰다.

한남대 사회적경제지원센터(센터장 유근준)와 LINC+사업단(단장 송희석)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대회에 참가한 SCC팀은 강원·대전·세종·충남·충북 권역대회(5개 권역/ 대학생 아이디어 부분에서 200개 이상의 팀이 출전)를 거쳐 최종 본선에 진출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소셜벤처경연대회는 세상을 바꾸는 특별한 생각과 사회적 가치와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실전 사회적기업 창업과 연계시키는 대회로 사회적기업가육성사업에 가산점도 부여받게 된다.

이덕훈 총장은 “학생들이 스스로의 아이디어로 만들어낸 아이템으로 큰 상을 수상하게 돼 축하한다”며 “사회적경제와 소셜벤처를 이해하고 지역사회를 바꿔나가는 사회혁신가로 성장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